최종편집 : 2020.3.27 금 16:02 인기 ,
   
> 뉴스 > 생산/양식/유통 > 국내 | 최신기사
     
낚시 성수기 맞아 보령 앞바다 북적
6월까지 우럭낚시 적기…주말 2백여척 출항
2013년 05월 10일 (금) 19:16:38 안혜성 ss2911@chol.com

낚시 성수기를 맞아 보령 앞바다가 광어·우럭 등을 낚기 위해 모여든 강태공들로 북적인다.
오천항과 무창포항, 대천항 등에서 이달부터 본격적인 출조에 들어가 주말에는 낚시어선 2백여척이 출항하고 있다.
수온이 올라가 우럭의 움직임이 빨라지는 5월부터가 우럭낚시의 적기다. 이때 잡히는 우럭은 살이 단단해 회로 먹을 때 쫄깃하고 단맛이 난다.
우럭낚시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바다 물때다. 날씨가 좋고 파도가 잔잔해도 물의 흐름이 빠른 사리때는 우럭이 잘 잡히지 않는다. 인근 연안에서는 조금을 전후한 1주일 정도가 우럭낚시의 적기로 우럭이 은신하며 먹이 활동을 할 수 있는 여밭과 어초 등 인공구조물이 있는 곳이 낚시 포인트다.
노련한 선주를 만나는 것도 중요하다. 선장에 따라 자기만의 포인트가 있는 경우가 있고, 선장이 배를 대는 기술에 따라 어획량에 차이가 있다.
한편 보령시에 등록된 낚시어선은 211척이며, 대천항 57척, 오천항 116척, 무창포항 13척, 송도항 7척이 운영되고 있다.

안혜성의 다른기사 보기  
ⓒ 수산신문(http://www.fisheries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서울 영등포구 선유로49길 23, IS비즈타워2차 1004호 (Tel) 02-2069-2911 | 청소년보호책임자 : 문영주
수산신문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2003 수산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www.fisheries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