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7.16 화 09:18 인기 ,
   
> 뉴스 > 수협 | 읽고싶은기사
     
임준택 수협중앙회 회장, 63억1821만원 재산 신고
채무 100억9416만원
2019년 07월 06일 (토) 04:58:01 문영주 moon4910@chol.com

 

 임준택 수산업협동조합중앙회 회장의 재산이 63억1821만7000원인 것으로 나타났다.

28일 정부공직자윤리위원회가 공개한 재산등록사항에 따르면 임준택 회장이 신고한 재산 총액은 63억1821만7000원이다.

재산은 토지 59억5402만6000원 건물 71억2316만2000원 부동산 규정이 준용되는 자동차 3억9995만2000원 예금 10억6279만7000원 유가증권 14억2044만원 채무 100억9416만원 회원권 4억5200만원 등이다..

임 회장의 재산에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한 것은 건물로, 총 71억2316만2000원을 신고했다. 건물은 본인 명의로 보유 중인 부산 사하구 복합건물(1194.96㎡·5억1682만6000원)과 부산 서구 단독주택(1644.72㎡·50억원), 배우자 명의의 부산 서구 복합건물(351.86㎡·2억8833만5000원) 등 6채다.

토지는 본인 명의로 등록된 부산 사하구 대지(953.00㎡·13억3420만원), 부산 서구 대지(1157.00㎡·27억3861만9000원)와 배우자 명의로 보유 중인 부산 서구 대지(206.00㎡·4억9440만원) 등 10곳이 있다.

임 회장의 예금은 본인과 배우자, 모·차남·손녀·장남 명의로 총 10억6279만7000원, 유가증권은 본인과 배우자, 차남·장남 명의로 14억2044만원 신고됐다.본인과 차남·장남은 부산은행·수협은행 등의 금융기관 채무 100억9416만원이 있으며, 본인과 배우자는 골프·콘도미니엄 등 4억5200만원의 회원권을 갖고 있다.

 

문영주의 다른기사 보기  
ⓒ 수산신문(http://www.fisheries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서울 영등포구 선유로49길 23, IS비즈타워2차 1004호 (Tel) 02-2069-2911 | 청소년보호책임자 : 문영주
수산신문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2003 수산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www.fisheries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