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6.27 월 10:24 인기 ,
   
> 뉴스 > 해양수산단체 > 최신기사 | 수산로비
     
떠나는 사람 조용히 가야 하는데…퇴임 앞두고 해수부와 일전불사
”자기가 먹던 샘물에…“
2021년 08월 26일 (목) 22:56:57 문영주 ss2911@chol.com

O…떠나는 사람은 가능하면 문제를 일으키지 않고 떠나는 게 순리. 그러나 해운항만계 모 공사 사장은 퇴임을 앞두고 자율성 보장을 촉구하며 해양수산부에 강력한 대응방침을 밝혀 눈살을 찌푸리게 하기도.

 이 공사 사장은 자신이 3년 동안 재임하면서 자신이 했어야 할 일을 뒤 늦게 기자간담회를 열고 "해수부의 과도한 관여“등을 얘기하며 해수부를 공격한 것으로 전해지기도.

 이에 대해 한 해양수산계 인사는 ”자기가 먹던 샘물에 침을 뱉고 가겠다는 것이 아닌지 모르겠다“며 ”진짜 이유가 뭔지 궁금하다“고 고개를 갸우뚱하기도.

문영주의 다른기사 보기  
ⓒ 수산신문(http://www.fisheries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서울 영등포구 선유로49길 23, IS비즈타워2차 1004호 (Tel) 02-2069-2911 | 청소년보호책임자 : 문영주
수산신문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2003 수산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www.fisheriesnews.co.kr